allmu2018년 9월 24일 월요일 팜뉴스

로그인

  |  

회원가입

pharm

검색
팜뉴스

allmu2018년 9월 24일 월요일

로그인

pharm news

팜뉴스
HOME > 팜뉴스 > 제약

“글로벌 신약개발, 혁신제제기술 발굴·확보”

신약개발연구조합, 2018년 주요 사업계획 제시

권미란 (rani@pharmnews.co.kr) 다른기사보기 

2018-03-14 오후 2:00 페이스북 트윗터 목록 보기 프린트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이 글로벌 신약개발을 위해 혁신제제기술을 기반으로 한 연구를 진행하고 신소재 발굴 및 확보가 필요하다고 제시했다.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은 14일 조합 대회의실에서 기자간담회를 통해 2018년도 주요사업계획을 발표했다.

조합은 올해 ▲연구개발 중신 제약·바이오헬스 신산업-신약개발 대표단체 위상 강화 ▲신약개발 국제 경쟁력 강화 정책지원 환경 조성 ▲혁신 제약·바이오기업 수요기반 전주기 연구개발 지원 환경 조성 ▲신약개발 생산성 제고 및 글로벌 시장 진출 기반 구축 ▲전문인력 양성을 통한 신약개발 미래성장기반 조성 ▲산하 전문커뮤니티 운영 활성화 통해 신약개발 전문분야 공조체제 구축 ▲신약개발 혁신 기반 강화 ▲신약개발 인프로 집적시설 기업 지원 기능 강화 등을 추진한다.

이어 글로벌 의약품 창출을 위한 혁신제제기술 기반 전략기획 연구를 제안했다. 

여 전무는 “세계적으로 기능성 소재를 발굴 및 이용해 제제기술을 혁신적으로 높이려는 연구들이 진행되고 있다”며 “이는 국내 제약산업에서 수입기술에 의존적인 패러다임을 수출형 선진 기술로 변화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글로벌 의약시장에서 혁신제제 기술에 기반한 블록버스터급 의약 제품 창출은 국내 제약산업체의 수출 증대 및 선진국 의약시장 확대에 기폭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바이오의약품 성능고도화 혁신제제기술이 확보될 경우 바이오 제제 분야의 글로벌 시장도 선도할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단백질, 항체 및 유전자 등 바이오 의약의 성능고도화 혁신 제제기술 확보는 바이오 의약 시장에서 바이오시밀러를 넘어 혁신 바이오베터 기술을 확립해 G3 수준 강국으로 부상해 세계 시장을 선점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아울러 ‘모든 길은 신약개발로 통한다’를 글로벌 신약개발 비전으로 설정하고 정부·국회·기업·대학 등을 대상으로 2018년판 신약개발 포스터 제20호를 제정, 배포한다고 밝혔다.

여 전무는 “이번 포스터는 4차 산업혁명기에 접어든 시점에서 국가·사회적 각종 당면과제 해결의 핵심수단을 제공하고 한국을 세계 중심으로 견인하는 4차 산업혁명 결정체로써의 신약개발을 재조명하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신약개발은 저출산·고령화에 따른 국가 노동 생산성 제고 및 재정건전화를 위한 핵심 대안을 제공하고, 청년실업률 개선 및 양질 일자리 창출과 함께 글로벌 시장 진출을 통한 경제적 부가가치 창출 등 국가 사회적 각종 당면과제 해결의 핵심수단을 제공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 Copyrights ⓒ PHARM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전체댓글 0

People &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