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mu2018년 1월 21일 일요일 팜뉴스

로그인

  |  

회원가입

pharm

검색
팜뉴스

allmu2018년 1월 21일 일요일

로그인

pharm news

팜뉴스
HOME > 팜뉴스 > 약사/약학

“편의점 품목 확대…‘국민안전’에 정면 대치”

서울시약, 문재인 대통령 신년기자회견 관련 입장 표명

권미란 (rani@pharmnews.co.kr) 다른기사보기 

2018-01-11 오후 5:25 페이스북 트윗터 kakao 목록 보기 프린트

문재인 대통령이 신년기자회견에서 ‘안전한 대한민국’을 핵심국정목표로 언급한 가운데 이는 편의점 의약품 품목 확대와 정면으로 대치된다고 지적하고 나섰다.

서울특별시약사회(회장 김종환)는 지난 10일 문재인 대통령 신년기자회견과 관련해 이같은 내용의 입장문을 발표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신년기자회견을 통해 국민의 평범한 삶을 더욱 좋아지게 하고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서는 국민 건강과 안전이 우선 보장돼야 한다며 안전한 대한민국을 새해 핵심국정목표로 다짐했다.

그러나 이는 보건복지부의 편의점 판매약 품목조정 확대와 정면으로 대치되는 부분이라는 것.

서울시약은 “약사 관리에서 벗어난 의약품의 그릇된 사용은 부작용과 오남용을 초래해 국민의 생명, 건강, 안전에 치명적인 위협을 가할 수 있기 때문에 국민건강을 편의점에 맡길 수 없다”며 “휴일·심야시간대 보건의료의 공백을 편의점이라는 사적인 영역에서 해소할 것이 아니라 의원·약국 당번제, 공공약국 등 공공의료체계에서 해결하는 것이 마땅하다”고 언급했다.

또한 “문재인 정부가 건강보험 보장성과 국민건강권 확대 등 보건의료 공공성 강화에 무게 중심을 두고 있는 만큼 반드시 실현할 과제”라며 “문 대통령이 언급한 어르신 건강도 마찬가지로 급속한 고령화로 만성복합질환을 가진 어르신들이 증가하고 있어 항시적인 건강관리와 질병예방이 가능한 시스템이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이에 지역 주민 친밀도와 접근성이 뛰어난 약사·약국을 활용할 수 있는 정책을 마련한다면 만성질환의 예방·관리와 국민건강을 증진시키고, 국민의료비 절감과 건강보험 안정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는 조언이다.

서울시약은 “문재인 정부의 안전한 대한민국을 환영하며, 더 나아지는 삶의 전제 조건인 국민 건강과 안전을 위해 약사직능이 제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약사·약국 정책을 재정립하고 불합리한 제도를 개선해달라”고 촉구했다.

- Copyrights ⓒ PHARM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전체댓글 0

People & News